현재접속자 : 2 (회원 0)

항상 따뜻하게 맞아주시는 사장님~

서연&주원… 2018-05-10 (목) 21:48 2개월전 266  
너무 보고싶어서 6월 2일 예약했습니다.
5월 너무 바쁘셨죠?
딸기체험에 캠핑장운영에^^

저도 늦게 애를낳고 캠핑을 한 1년 못갔더니
너무 용봉산이 그리워요~
제가 맛있는 고기 사갈게요.
저녁에 바쁘셔도 큰사장님과
오셔서 저녁 같이드셔주세요^^

그때까지 건강챙기시고
감기조심하세요~♥♥

용봉산 6주년 진심 축하드립니다..
정말 사장님 짱이세요!!

용캠지기 2018-05-11 (금) 00:40 2개월전
서연&주원맘님 잊지 않고 다시 찾아와 주신다니 감사합니다.
6월2일날 뵙겠습니다^^
주소 답글
이름
비밀번호
자동등록방지
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.
이전글  다음글  목록 수정 삭제 글쓰기